> News > Hotel
IHG Hotels & Resorts grows voco hotels brand in South KoreaIHG 호텔앤리조트, 국내 두 번째 보코 호텔 ‘보코 서울 명동’ 연내 오픈 예정
장진수 편집인  |  hoav@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4.04  11:13:4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Signing ceremony of voco Seoul Myeongdong - from left to right: James Oh, Korea Representative, IHG Hotels & Resorts, Patrick Finn, Vice President, Development, IHG Hotels & Resorts, Kim Kisun, CIO, Gravity Asset Management, Moon Il, Executive Director, Hotel HDC, Gong Sangwook, Head of Strategy, Hotel HDC

IHG Hotels & Resorts, one of the world’s leading hotel companies, is proud to announce the signing of voco Seoul Myeongdong in partnership with Gravity Asset Management’s Seoul South Gate Hotel Operations Company and Hotel HDC Co., Ltd.

The 576-room property will be rebranded as voco – IHG’s fastest growing premium brand – ahead of welcoming guests by the middle of this year. It will be IHG’s second voco property in South Korea, following the successful brand debut of voco Seoul Gangnam in 2022.

Offering thoughtful, unstuffy and charming experiences inspired by the three voco brand hallmarks – ‘come on in’, ‘me time’, and ‘voco life’ – voco Seoul Myeongdong will follow many exciting openings for the upscale brand around the world, including voco Osaka Central, voco Ma Belle Danang, voco Xiong’An and voco Paris Porte De Clichy.

James Oh, Korea Representative, IHG Hotels & Resorts said: “We are delighted to announce the signing of voco Seoul Myeongdong – a fantastic property that adds to the great momentum of IHG’s fastest-growing brand. This is a great example of the impressive growth opportunities we’re seeing in South Korea, where we’re eager to build upon the success of voco Seoul Gangnam, which introduced the brand to the market in 2022, since when it’s been captivating guests with its unique character and charm.

“We value our relationships in South Korea very highly, and are delighted to be expanding our portfolio with first time partner Hotel HDC, and Gravity Asset Management’s Seoul South Gate Hotel Operations Company. At IHG, we’re seeing a growing trend in conversion opportunities, with voco proving popular with owners for many reasons, including its quick and swift integration into IHG’s systems, which offers rapid global exposure and the opportunity to maximise returns. With the increasing demand for upscale hotels in the country, we look forward to bringing voco’s distinctive lifestyle experience to a growing number of domestic and international travellers, and introducing more IHG brands, including Kimpton and Hotel Indigo, to the market.”

Situated at the heart of Seoul's vibrant district of Myeongdong, voco Seoul Myeongdong will attract both business and leisure travellers, who will savour its proximity to the business district and convenient access to bustling attractions such as Deoksugung Palace, City Hall, Myeongdong shopping street and Namdaemun Market.

Less than an hour’s drive from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the hotel will feature an all-day dining restaurant, versatile meeting spaces of more than 140 square metres, an indoor swimming pool, fitness centre, business centre and an exclusive voco hotels lounge.

Il Moon, Managing Director, Hotel HDC said: “This partnership marks a significant milestone for our company as we expand into the upscale hospitality space. We’re looking forward to leveraging IHG's global scale, expertise, and stellar reputation in the industry to bring success to voco Seoul Myeongdong, and are excited to embark on this journey together, which we hope will be the first of many collaborations.”

Since launching in 2018, voco has grown quickly around the world to reach 62 open hotels and 74 in the pipeline. It offers a premium experience to guests, combining the informality and charm of an individual hotel with the quality and reassurance of a respected global brand.

This signing of voco Seoul Myeongdong reinforces the brand’s ambition of having 200 properties in leading urban and leisure locations by 2028. It continues to command high guest satisfaction scores thanks to its distinctive charming experiences.

IHG is growing its estate across South Korea, where it has nine open hotels across four brands – InterContinental Hotels & Resorts, Holiday Inn Hotels & Resorts, Holiday Inn Express and voco hotels – and three properties in its pipeline.

 

세계적인 호텔 기업 IHG 호텔앤리조트(IHG Hotels & Resorts, 이하 IHG)가 그래비티자산운용의 호텔 운영기업인 서울사우스게이트(Seoul South Gate), 호텔HDC와 손잡고 ‘보코 서울 명동(voco Seoul Myeongdong)’의 오픈을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보코는 IHG의 프리미엄 브랜드 중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이는 브랜드로, 보코 서울 명동은 2022년 오픈한 보코 서울 강남에 이어 국내에 두 번째로 선보이는 보코 호텔이다. 보코 서울 명동은 현재 576개 객실 규모의 호텔을 새롭게 단장한 후 올해 중 고객맞이에 나설 예정이다.

보코 서울 명동은 보코 브랜드를 대표하는 세 가지 키워드인 △컴온인(come on in) △미 타임(me time) △보코 라이프(voco life)를 바탕으로 세심하고 편안하면서도 마음을 사로잡는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프리미엄 호텔 브랜드인 보코는 보코 오사카 센트럴(voco Osaka Central), 보코 마 벨 다낭(voco Ma Belle Danang), 보코 슝안(voco Xiong’An), 보코 파리 포르트 드 클리시(voco Paris Porte De Clichy) 등 전 세계 도시에서 다양한 호텔을 선보이고 있다.

서울에서 가장 활기가 넘치는 지역 중 한 곳인 명동 중심부에 위치한 보코 서울 명동은 도심의 비즈니스 지역을 비롯해 덕수궁, 시청, 명동 쇼핑 거리, 남대문 시장 등 유명 관광명소와도 접근성이 좋아 비즈니스 출장 및 레저 목적의 여행객 모두를 만족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보코 서울 명동은 인천국제공항에서 1시간 이내에 도착할 수 있는 거리에 있어 외국인 방문객에게도 높은 접근성을 자랑한다. 보코 서울 명동은 올데이 다이닝 레스토랑, 140m2(평방미터) 이상의 다목적 회의 공간, 실내 수영장, 피트니스 센터, 비즈니스 센터, 투숙객 전용 라운지 등의 편의 시설을 갖출 예정이다.

IHG 호텔앤리조트 오승원 한국 대표(James Oh)는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IHG 브랜드인 보코의 성장세에 큰 역할을 할 보코 서울 명동의 추진을 발표하게 돼 기쁘다”며 “이번 소식은 IHG가 한국 시장의 성장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사례로, 2022년 처음 선보인 이후 독특한 개성과 매력으로 고객을 사로잡고 있는 보코 서울 강남의 성공을 기반으로 보코 브랜드가 더욱 성장하기를 희망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오승원 대표는 “IHG는 각 마켓에서의 우호적인 관계 수립을 매우 중요하게 여기고 있으며, 이번 IHG 포트폴리오 확대에 처음으로 호텔HDC 및 그래비티자산운용의 호텔 운영기업인 서울사우스게이트와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고 덧붙였다.

또한 “보코 브랜드는 최근 소유주들 사이에서 인기를 얻으며 전환 기회가 증가하는 추세로, 빠른 글로벌 노출과 수익 극대화를 제공하는 IHG 시스템에 신속하게 통합될 수 있다는 점이 그 이유”라며 “한국 시장에서 프리미엄 호텔에 대한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점점 더 많은 국내외 여행객에게 보코의 차별화된 라이프스타일 경험을 제공하고, 보코 외에도 킴튼, 호텔 인디고 등 더 많은 IHG 브랜드를 한국 시장에 소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호텔HDC 문일 상무는 “이번 파트너십은 호텔HDC가 프리미엄 접객 분야로 비즈니스를 확장하는 데 있어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며 “IHG의 글로벌 스케일과 전문성, 뛰어난 업계 평판을 적극 활용해 보코 서울 명동을 성공으로 이끌 수 있길 기대하며, 앞으로 이어질 더 많은 협업의 시작으로 이번 여정을 함께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보코는 2018년 브랜드 론칭 이후 전 세계적으로 62개 호텔을 운영 중이며, 74개 호텔의 오픈을 앞두고 있다. 개별 호텔의 친근한 매력에 수준 높은 글로벌 브랜드의 뛰어난 품질 및 보장된 서비스 수준을 결합해 투숙객에게 프리미엄 경험을 제공한다.

이번 보코 서울 명동의 추진으로 2028년까지 주요 도시 및 관광지에 약 200개의 호텔을 오픈하겠다는 보코 브랜드의 계획이 다시 한번 주목받고 있다. 보코는 차별화된 매력적인 경험으로 지속해서 투숙객에게 높은 만족도 점수를 받고 있다.

한편 IHG는 국내에서 인터컨티넨탈 호텔&리조트, 홀리데이인 호텔&리조트, 홀리데이인 익스프레스, 보코 호텔 등 4개 브랜드에서 총 9개의 호텔을 운영 중이며, 현재 3개 호텔을 추진 중이다.

 

 
장진수 편집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elAviaOpenMediaContact Us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 117, 동아빌딩 11층 1179호  |  대표전화 : 02)3297-7607  |  팩스 : 02)6008-7353
오픈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210-13-42325  |  대표 : 마은주
호텔아비아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중 라00701  |  대표ㆍ편집인 : 장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수
Copyright © 2024 호텔아비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