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Hotel
Hilton Appoints Joseph Khairallah as Area Vice President, Head of Japan, Korea & Micronesia힐튼, 조셉 카이랄라 일본, 한국 및 마이크로네시아 지역 대표 선임
한정현 기자  |  aeher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4.03  11:19:3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Joseph Khairallah as Area Vice President, Head of Japan, Korea & Micronesia

Industry veteran to drive growth, performance and guest satisfaction as Hilton enters the new golden age of travel


Hilton (NYSE: HLT) has announced the appointment of Joseph Khairallah as area vice president and head of Japan, Korea, and Micronesia. Based in Tokyo, Khairallah will oversee Hilton’s 32 trading hotels and future pipeline growth, as Hilton expands its regional footprint.

Khairallah takes over the role from Timothy Soper, who over the last 12 years led Hilton through record-breaking growth in Japan, Korea and Micronesia - from nine hotels and two brands in 2012, to 32 hotels and six brands today, with another nine in the pipeline, including two Waldorf Astoria properties.

An industry veteran with over 40 years of experience, Khairallah brings a wealth of expertise to his new role. He previously served as Hilton’s vice president of Operations for North China and was instrumental in expanding the company's presence from 28 to 51 properties. During his tenure, he successfully navigated the challenges posed by the COVID-19 pandemic and strengthened the company’s service proposition and guest satisfaction.

Prior to joining Hilton in 2018, Khairallah led Marcus Hotels & Resorts as President and Chief Operating Officer, post a 30-year career across numerous global roles with Hyatt Hotels Corporation.

"Joe brings a wealth of industry experience and a deep understanding of global and regional markets. I am confident that his time-tested leadership skills and passion for exceptional service will bolster Hilton’s enduring commitment to Japan, Korea and Micronesia,” said Alan Watts, president, Asia Pacific, Hilton. “We also thank Tim for his many years of service towards growing our regional footprint, leading our high-performing team and developing the hospitality leaders of tomorrow.”

"I am thrilled to embark on this new journey as Hilton’s area vice president and head of Japan, Korea, and Micronesia. Understanding and harnessing the unique cultures and opportunities across this incredible region is pivotal for our continued success in these markets, and I look forward to building on Hilton’s storied legacy and leading our team to new heights," said Joseph Khairallah.

Last year, Hilton celebrated the 60th anniversary of its trading presence in Japan and the 40th anniversary in Korea. The company has also delivered its signature hospitality on the island of Guam for more than 50 years.

 

힐튼이 여행의 새로운 황금 시대를 맞이함에 따라
성장, 성과 및 고객 만족을 주도할 호텔 업계 베테랑

힐튼(Hilton)은 일본, 한국, 마이크로네시아 지역 부사장 겸 대표로 조셉 카이랄라(Joseph S. Khairallah)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카이랄라 신임 대표는 도쿄를 기반으로, 힐튼이 지역 내 입지를 확장함에 따라 힐튼이 보유한 32개 호텔 운영을 비롯, 앞으로 선보일 호텔 포트폴리오 성장까지 주도한다는 계획이다.

카이랄라 대표는 지난 12년 동안 힐튼 일본, 한국 및 마이크로네시아 지역의 기록적인 성장을 이끌어 낸 티모시 소퍼(Timothy Soper)에 이어 대표직을 맡게 된다. 2012년 9개의 호텔과 2개의 브랜드를 보유했던 힐튼은 오늘날 32개 호텔과 6개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으며, 월도프 아스토리아 리조트 두 개를 포함하여 향후 선보일 호텔 9개가 포트폴리오에 추가되었다.

카이랄라 대표는 40년 이상의 경력을 보유한 호텝 업계 베테랑으로 지난 2018년 중국 북부 지역 운영 부사장으로 힐튼에 입사해 힐튼의 입지를 공고히 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나아가 힐튼 호텔 포트폴리오를 28개에서 51개로 성장시켰으며, 서비스 가치 증대 및 고객 만족도를 유지 및 강화하면서 코로나19 위기를 관리했다.

2018년 힐튼에 합류하기 전, 카이랄라 대표는 마커스 호텔 리조트(Marcus Hotels & Resorts)의 사장 겸 최고운영책임자(COO)로 역임했으며, 그 전에는 하얏트호텔(Hyatt Hotels Corporation)에서 30년간 다양한 글로벌 직책을 역임한 바 있다.

힐튼 아시아 태평양 지역 대표 알란 왓츠(Alan Watts)는 “카이랄라 신임 대표는 풍부한 업계 경험과 글로벌 및 지역 시장에 대한 깊은 이해도를 가지고 있다. 오랜 기간 검증된 그의 리더십 역량과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열정이 일본, 한국 및 마이크로네시아 지역에 대한 힐튼의 지속적인 노력을 더욱 강화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지역 내 입지를 확대하고 우수한 성과를 낸 팀을 이끌며 미래의 호스피탈리티 리더를 육성하는 데 다년간 헌신해온 소퍼 대표에게도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조셉 카이랄라 신임 대표는 “힐튼의 일본, 한국 및 마이크로네시아 지역 대표로서 새로운 여정을 시작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 매력적인 지역만의 특징적인 문화 및 기회 요소를 이해하고 활용하는 것은 힐튼이 해당 시장에서 지속적으로 성공하는 데 있어 매우 중요하며, 힐튼의 유서 깊은 업적을 이어나가 팀을 한층 더 높은 수준으로 이끌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힐튼은 지난해 일본 진출 60주년과 한국 진출 40주년을 맞이했다. 또한 괌에서도 50년 이상 힐튼만의 차별화된 호스피탈리티 서비스를 제공해 온 바 있다.

 

한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elAviaOpenMediaContact Us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 117, 동아빌딩 11층 1179호  |  대표전화 : 02)3297-7607  |  팩스 : 02)6008-7353
오픈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210-13-42325  |  대표 : 마은주
호텔아비아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중 라00701  |  대표ㆍ편집인 : 장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수
Copyright © 2024 호텔아비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