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Hotel
아코르, 전 세계 호텔과 리조트에 ALLSAFE 성공적으로 실행전 세계 네트워크의 95%가 ALLSAFE 프로토콜 사용, 65% 공식적으로 라벨 획득
한정현 기자  |  aeher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0.20  12:58:2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아코르는 고객의 안전에 집중하기 위해 가장 엄격한 위생 조치이자 운영 절차를 실행하며 지속적인 노력을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문을 닫았던 호텔들이 대부분 재 개장을 마쳤으며, 이 중 95%의 호텔들은 그룹이 뷰로 베리타스와 함께 개발한 ALLSAFE 청결 및 위생 프로토콜을 적용했다. 지금까지, 아코르는 65%의 호텔들이 뷰로 베리타스, SGS, 클리프턴 (Clifton), 이콜랩 (Ecolab) 등과 같은 외부 기관의 검토와 함께 성공적으로 ALLSAFE 라벨을 적용했으며, 추가 호텔들이 독자적으로 ALLSAFE를 준수하며 검증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호텔 운영 부회장 (Deputy CEO)인 크리스 카힐 (Chris Cahill )은 “고객들이 건강과 안전, 웰빙을 보호하기 위한 선택으로 우리를 믿어줬다는 사실에 매우 감사하며, 이것은 우리가 무엇보다 우선시하는 부분이다. 어려운 해를 겪는 동안 우리 호텔 팀들은 이미 엄격한 프로토콜을 보다 강화해야 하는 어려움을 이겨내고, 공공 안정 규정을 따르며, 다른 사람들을 환영하고 보호하고 돌보아 왔다. 이런 것이야말로 우리가 해야 할 일의 가장 중심에 놓여 있는 것이며 호텔리어로서 우리가 누구인지를 보여주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2020년 6월과 7월에 거쳐 아코르에서 실행한 조사에 따르면 아코르의 고객이 가장 하고 싶은 활동 중 상위 3개에 해변에 가거나 집에서 친구와 가족과 만나는 것과 함께, 호텔로 떠나는 휴가가 포함되어 있었다. 여행에 대한 소비 의도는 유행병 이전에 비해 줄었지만 75%의 소비자가 청결에 대한 높은 스탠더드와 전문적인 직원이 있는 호텔에 투숙하는 것에서는 편안한 느낌을 받는다고 말했다.

ALLSAFE 라벨은 외부 전문가가 검증한 호텔 청결과 위생 요소로 고객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고안한 것이다. 아코르 웹사이트에서 뷰로 베리타스와 함께 개발한 이 라벨의 로고를 찾으면 방문하고자 하는 호텔이 ALLSAFE 스탠더드를 충족시켰다는 사실을 반영하며 고객들을 보다 안심하며 호텔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ALLSAFE 인증을 획득하기 위해서 호텔은 16가지의 상세한 주요 항목을 적용해야 한다. 16가지 항목은 개별로 살펴보면 약 100여 가지의 스탠더드로 구성된다. 향상된 건강과 예방 수칙에는 엘리베이터, 공공 화장실 등 사람들의 이용 및 접촉이 많은 장소는 자주 소독하는 등 강화된 청소 프로그램이 포함되어 있다. 병원에서 사용하는 수준의 청소 제품과 물품으로 객실을 청소하고 소파 커버, 카펫, 침구류는 높은 온도로 세탁한다는 내용 등도 포함된다.

아코르의 ALLSAFE 호텔들은 추가적인 조치로 레스토랑, 바, 공공 구역 등에서의 적절한 자리 배치와 거리를 두고 시설을 이용하는 사항을 지켜야 하며 고객들은 체온 측정 후 호텔을 이용해야 한다. 호텔 입구의 매트는 살균 처리되어야 하며 가능하면 비접촉, 비대면 결제, 체크인 및 체크아웃 서비스 등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동남아 및 동북아시아 지역의 국내 여행 규제 완화에 따라 아코르는 긍정적인 회복의 신호를 보고 있다. 그룹은 지난 몇 달 동안 자국 내 여행이나 살고 있는 지역을 새롭게 발견할 수 있도록 국내 호텔 세일을 활발하게 진행했다.

아코르 동남, 동북아시아 및 몰디브 최고운영책임자인 패트릭 바셋(Patrick Basset)은 “호스피탈리티 리더로서 50년간의 경험으로 아코르는 오퍼레이션 운영에 진정한 민첩성을 가지고 현 상황에 맞서고 있다. 우리는 고객들이 확신을 가지고 여행을 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지 잘 알고 있으며 가장 엄격한 스탠더드로 높은 위생 상태를 유지하기 위한 노력을 한다는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 우리 팀들은 고객과 함께 여행이 주는 즐거움을 공유하고 고객들을 다시 맞이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한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elAviaOpenMediaContact Us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 117, 동아빌딩 11층 1179호  |  대표전화 : 02)3297-7607  |  팩스 : 02)6008-7353
오픈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210-13-42325  |  대표 : 마은주
호텔아비아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중 라00701  |  대표ㆍ편집인 : 장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수
Copyright © 2020 호텔아비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