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eople > Column
[Column] 위기의 환대산업, 코로나 19 피해경감 조치 및 복구계획
이민규  |  mglee2465@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4.20  12:58:2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세계관광기구(UNWTO)의 3월 26일 뉴스에 의하면, 예측된 20~30% 사이의 감소는 2019년에 발행된 미화 1조 5천억 달러의 거의 1/3에 해당하는 3,000~4,500억 달러의 국제 관광 수입(수출) 감소로 해석될 수 있다. 그리고, “과거 시장 동향을 고려할 때, 이는 5년에서 7년 사이의 성장률이 코로나 19에 손실될 것임을 의미한다.”라고 이 자료는 제시한다. 이를 바탕으로. UNWTO는 2009년 세계 경제 위기로 인해 국제 관광객의 도착이 4%로 감소했지만, SARS의 발생은 2003년에 0.4%에 그쳤다고 지적했다.

 

전세계 전역을 강타하고 있는 코로나 19(COVID-19) 확산과 시장 영향

Northstar 여행미디어 그룹의 자회사인 Phocuswright의 브랜드인 PhocusWire의 3월 26일 뉴스에 의하면, 전 세계 환대산업 리서치 회사 STR은 3월 21일 종료되는 주에 대한 “호텔 산업 보고서(전 세계 68,000개 호텔과 910만 개 객실의 데이터를 기반)”를 발표했으며, 거의 모든 시장에서 지속적인 COVID-19의 유행성으로 인해 지표가 계속 악화하고 있다.

2019년에 비해 이탈리아의 점유율은 96%, 중국은 68%, 영국은 67%, 미국은 59%, 싱가포르는 48% 감소했다.

이 보고서에 의하면, COVID-19를 대응한 최초의 시장인, 중국은 또한 안정화의 징후를 보이는 최초의 국가이며, 현재 전국 호텔의 약 87%가 최저인 40%에서 시작하여 운영 중이고, 점유율은 긍정적인 방향으로 전환하기 시작하여 2월에는 최저 10%에서 3월 21일까지 끝나는 주에 22%로 증가하고 있다.

PhocusWire의 보도로는, “미국의 호텔 산업 가동률은 다른 국가처럼 빠르게 떨어지지 않고 국가에 대한 연방 정부의 통제가 없기 때문에 중국처럼 떨어지지 않는다. 사회적 거리, 물리적 거리를 실천하지 않는 사람들이 여전히 많다는 것과 그 다음에 더 암시하는 것은 여전히 감염될 수 있는 사람들이 너무 많기 때문에 약간의 증가, 반동은 훨씬 더 오래 걸릴 것이다.”라고 STR의 숙박 인사이트 담당 수석 부사장(STR’s senior vice president of lodging insights)인 Jan Freitag는 말했다.

전 세계 여행 및 관광 민간 부문을 대표하는 런던에 기반을 둔 국제기구에 따르면, 점점 더 많은 실업이 산업의 모든 수준에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국가가 바이러스에 대처하기 위해 폐쇄되고 있음에 따라, 속도가 빨라지고 있다.

세계여행관광협회(World Travel & Tourism Council)의 최근의 조사에 따르면, 7천5백만 개의 일자리가 즉각적인 위기에 처해있다. 이 보고서에 의하면, 잠재적인 여행 및 관광 국내총생산(GDP)이 2020년에 2조1천억 달러가 손실이 있을 것이라고 예측하였다. 여행 및 관광 부문에서 매일 믿기 어려운 수백만 개의 일자리가 세계적인 유행병인 코로나 19의 폭발적인 확산 때문에 사라지고 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은 가장 심각하게 영향이 미칠 것이고, 4천9백만 개의 일자리가 위기에 처해있으며 지역의 여행 및 관광 국내총생산(GDP)이 8천억 달러의 손실이 예측된다고 보고서는 지적하였다. 유럽지역 보고서의 최근 수치에 의하면, 여행 및 관광 부문의 일자리 중 1천만 개가 위기에 있고, 여행 및 관광 국내총생산(GDP)이 5천5백2십억 달러의 손실이 예측된다. 북미의 미국, 캐나다 및 멕시코지역은, 최근 자료에 의하면, 여행 및 관광 국내총생산(GDP)이 5천7백억 달러의 손실과 7백만 개의 일자리가 위기에 있다고 추정된다. 다른 국가인, 브라질, 영국,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일본, 인도네시아, 인도 등도 역시 심각하게 위기에 처해있고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이 보고서는 덧붙였다.

 

코로나 19(COVID-19) 위기에 대응하는 환대산업

* 최근 로이터통신에 의하면, 최근 개인펀딩 라운드에서 310억 달러의 평가를 받았던 에어비앤비는 전 세계 코로나 19 확산으로 인해 예약이 둔화하면서 자사의 내부 평가를 16% 감소한 260억 달러로 16% 하락한다고 목요일에 내부 관계자가 로이터 통신에 알려졌다. 내부 관계자에 의하면, 에어비앤비 직원은 목요일 회사 차원의 회의에서 최고 경영자인 Brian Chesky가 새로운 평가를 받았다는 소식을 발표하였다.

* Trip.com, Ctrip, Skyscanner와 Qunar로 구성된 트립닷컴 그룹(Trip.com Group Limited)은, 최근 뉴스 보도로, 차용자로 시설계약(facility agreement)을 통하여 부채 상환을 포함하여 일반 기업 유동자금으로 최대 15억 달러를 차입하기로 특정 금융기관과 합의했다. “계약서의 내용은 3년 기간의 분할차입(3-year tranche)과 5년 기간의 분할차입(5-year tranche)이 있으며, 차용한 수익금은 Trip.com 그룹의 일반적인 기업 유동자금 요건(기존의 재정적 부채에 대한 상환 포함)에 사용될 수 있다.”라고 덧붙였다.

* 코로나 19에 대한 스키프트의 블로그에 의하면, 최근 호텔 베드(Hotelbed)는 다음 주까지 4억 3천만 달러(4억 유로)와 4억 6천만 달러(4억 3천만 달러 유로)의 대출을 확보할 것으로 예상한다. “소유주인 인수 회사 Cinven, 캐나다 연금 계획 투자위원회(CPPIB) 및 소수 투자자 EQT는 약 12개 은행의 지원으로 대출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주 초 신용기관인 Moody's가 회사의 등급을 B3에서 Caa1으로 하향 조정함에 따라 ‘매우 높은 신용 위험’을 의미한다.”라고 스키프트는 덧붙였다. “회사를 구하기 위해 세 명의 소유자는 신규자금을 수혈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 부채로 약 15억 달러(14억 유로)의 Hotelbeds 부채에 추가되며, 호텔 베드는 2019년 9월, 연말에 약 2억 5천5백만 달러(235 백만 유로)의 영업 이익을 기록했다.”라고 스키프트는 보도하였다.

* 워싱턴 포스트의 최근 보도로는, 세계 최대의 호텔그룹인 Marriott International Inc. 와 점점 더 많은 호텔 기업들이 코로나 19의 위기를 극복하려는 노력의 일환으로 수만 명의 직원의 근무 단축, 직원을 일시 해고하거나 직원을 대폭 삭감하고 있다. 전 세계 여행 계획이 대부분 중단됨에 따라, 힐튼 월드 와이드 홀딩스와 하얏트 호텔 코퍼레이션도 많은 직원을 일시 해고하고 있다고 회사의 공식발표를 통하여 전했다. 워싱턴포스트에 의하면, “이 조치는 메리어트 본사가 일요일에 자체 회사 본사 인력의 3분의 2를 대상으로 하는 유사한 결정을 따른다. 하얏트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인 Mark Hoplamazian는 추가 기간 급여 전체를 포기할 것이며, 고위 경영진은 50%의 임금을 삭감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로나 19(COVID-19) 피해의 완화 및 회복 계획

전 세계를 강타하며 지속해서 확산하는 COVID-19 공포에 대응하기 위해, 관광 및 여행산업의 기구, 각 지역의 관련 협회는 피해 완화, 지원 방법과 회복계획을 준비, 협의하고 있다.

호텔, 여행 및 환대산업의 뉴스 및 리서치 기업인, 4Hoteliers의 보도로는, “우리 산업에 미치는 영향은 이미 911과 2008년의 큰 경기 침체를 포함하여 이전에 본 것보다 훨씬 심각하다. 일부 호텔의 점유율이 20% 미만으로 보고됨에 따라 업계는 대규모 해고 및 많은 숙박 시설의 폐쇄 가능성에 직면해 있습니다.”라고 미국 호텔 및 숙박협회(American Hotel and Lodging Association)의 Chip Rogers 회장은 언급하였다. “2020년 3월 17일, 호텔 업계 임원들은 연방정부 대표들과 만나 연방 정부가 업계에 구호 및 재정 지원을 제공할 필요성에 대해 논의했다. 경영진은 이미 발생한 광범위한 정리 해고와 더 많은 호텔이 문을 닫으면서 더 큰 정리 해고의 가능성과 가능성을 언급했다.”라고 4Hoteliers는 발표하였다. 검토 중인 주요 구제 수단 중 하나는 중소기업청(SBA)을 통한 재난 대출이다. 현재 제안된 바와 같이, 자격을 갖춘 호텔 기업은 급여, 부채 및 기타 비용을 충당하기 위해 최대 200만 달러를 대출할 수 있다.

전 세계 여행 및 관광 민간 부문을 대표하는 런던에 기반을 둔, 세계여행관광협회(World Travel & Tourism Council)는 이미 전 세계 75개가 넘는 정부와 협의 중에 있다. 각국이 긴급한 붕괴를 막기 위해 기업이 잠재적인 기업 회생 대출과 세금 혜택(감면, 유예 등)을 받을 수 있는 방법을 보다 명확하게 더 많은 개입을 긴급하게 요구했다.

세계여행관광협회(WTTC)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인 Gloria Guevara는 “정부의 우선순위는 사람들을 안전하게 지키는 것이지만, 이 세계적인 건강 재앙은 여행 및 관광 산업에서 하루 수백만 명의 사람들이 일자리를 잃고 코로나 19 대유행의 비참한 영향으로 인해 파멸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라고 최근에 공식적으로 발표하였다.

“끊임없는 종사자의 실직은 수백만 가족을 끔찍한 어려움과 빚에 빠뜨리며, 음식을 사고 돈을 지불하는 법을 두려워하게 한다. Covid-19의 도미노 효과는 현재 전체 경제 부문을 없애면서 막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우리는 정부가 이를 해결하기 위해 더 많은 조치를 하지 않으면 이러한 상황이 악화할 것이라고 우려한다.”라고 Gloria Guevara는 덧붙였다.

세계여행관광협회(WTTC)의 최신 연구에 따르면, 여행 및 관광 산업은 세계 GDP의 10.4%에 기여하고 세계 일자리 10개 중 1개를 직접 생성하며 8년 연속 세계 경제 성장을 앞질렀다.

2020년 3월 4주 차(03.23~03.29) 기간, 세계여행관광협회(WTTC)는 정부가 코로나 19의 치명적인 영향을 퇴치하기 위한 3가지 계획을 발표했다. 이것은 다음과 같이 구성되었다.

- 위험에 처한 수백만 명의 급여, 수입 및 일자리를 보호하세요.

- 중요하고 무제한의 무이자 대출을 확대하여 크고 작은 여행 및 관광 비즈니스에 붕괴 방지를 위한 유동성을 제공하자.

- 12개월 동안 기업의 생존에 중요한 현금 흐름에 영향을 미치는 모든 회비, 세금 또는 재정 비용을 면제 또는 제거하세요.

세계관광기구(UNWTO)의 사무총장인 Zurab Pololikashvili 은 “관광은 모든 경제 부문에서 최악으로 타격을 받는 분야 중 하나이다. 그러나 관광은 또한 이 엄청난 건강 위기 사태(우리의 최우선 순위)를 해결하는 데 도움을 주고, 위기가 특히 고용에 미치는 영향을 완화하고, 일자리를 제공하고 경제 복지를 전 세계적으로 추진함으로써 보다 광범위한 회복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협력한다.”라고 최근 뉴스에서 발표하였다.

뉴스 보도로는, Pololikashvili는 COVID-19가 관광산업에 미칠 수 있는 영향을 충분히 평가하기에는 너무 이르지만, 이 분야의 수백만 개의 일자리가 손실될 위험이 있다는 것이 분명하다고 덧붙였다. “전체 관광산업의 약 80%가 중소기업(SME: small-and-medium-sized enterprises)이며, 이 부문은 여성, 청소년 및 농촌 지역 사회에 고용 및 기타 기회를 제공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라고 그는 지적하였다.

“이 새로운 평가와 함께, UNWTO는 위기 상황 후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관광의 역사적 복원력과 역량을 강조하며, 국제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해당 부문이 복구 노력의 중심이 되도록 보장한다.”라고 그는 강조하였다.

국제 관광 산업은 가끔의 충격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이 부문의 강점과 회복 탄력성을 보여주고 전 세계 모든 지역에 혜택을 주는 것으로 계속 확대되었다. 그러나 전대미문의 이 위기는 다른 것과 같지 않으며 국제사회, 관련 세계기구 및 개별 국가의 정부의 강력하고 조정된 조치가 필요하다.

 

   
 
이민규
더라온(The Laon) 대표
스타트허브(StartHub_스타트업 인큐베이팅 기업) 이사(CSO)
(사)부산관광미래네트워크 인재양성위원회 회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elAviaOpenMediaContact Us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 117, 동아빌딩 11층 1179호  |  대표전화 : 02)3297-7607  |  팩스 : 02)6008-7353
오픈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210-13-42325  |  대표 : 마은주
호텔아비아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중 라00701  |  대표ㆍ편집인 : 장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수
Copyright © 2020 호텔아비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