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Hotel
포시즌스 호텔 앤 리조트, 존 데이비슨(JOHN DAVISON) CEO 임명
장진수 편집인  |  hoav@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30  10:07:0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FOUR SEASONS HOTELS AND RESORTS, JOHN DAVISON PRESIDENT AND CHIEF EXECUTIVE OFFICER

포시즌스 호텔 앤 리조트가 28일 존 데이비슨을 사장 겸 최고경영자로 임명했다고 발표했다. 포시즌스의 18년차 베테랑인 데이비슨은 2018년 말부터 임시 CEO를 맡아왔었다.

존 데이비슨(60) 사장은 2002년 포시즌스 경영진에 합류해 2005년부터 기업금융, 운영금융, 정보시스템 및 기술에 대한 감독으로 최고재무책임자(CFO)를 역임했다. 30년 이상 엔터테인먼트 산업과 명품 브랜드 경험을 가진 데이비슨은 아이맥스사에서 14년 동안 사장, 최고운영책임자, 최고재무책임자로 근무했었고, 토론토 KPMG의 감사 및 비즈니스 조사실무위원으로 4년 동안 일했었다. 데이비슨은 현재 캐나다 구스 홀딩스, 베네비티 주식회사, 아이맥스 차이나 홀딩스의 이사회에서도 활동하고 있다.

이사도어 샤프 포시즌스 창업자 겸 회장은 존을 포시즌스 CEO로 발탁한 데 대해 매우 만족한다고 밝혔다. 존이 중간 역할을 맡은 이후 포시즌스는 기록적인 재정적 성과를 거두었다. 마찬가지로 중요한 것은 지난 몇 년 동안 그는 전 세계의 동료들뿐만 아니라 이사회 및 경영진 전체의 신뢰와 존경을 받으면서 우리 회사의 비전과 가치를 발전시키기 위한 헌신적인 노력을 증명해 주었다고 샤프 회장은 말했다. 

데이비슨은 "포시즌이 계속되는 성장과 혁신의 다음 단계로 접어들면서 이사회, 리더십 팀, 그리고 4만5천명이 넘는 재능 있고 헌신적인 직원들과 함께 계속 일하게 되어 영광이다. 기록적인 호텔과 레지던스 프로젝트 개장을 눈앞에 두고 있는 포시즌스는 60년 역사상 어느 때보다도 빠르게 확장되고 있다. 이러한 강점으로 인해, 우리는 세계 시장에서 우리가 보고 있는 많은 기회들을 이용할 준비가 되어 있고, 동시에 우리의 세계적으로 유명한 문화와 세계의 사계절을 정의하게 된 엄격한 우수성의 기준을 지킬 것이다"라고 밝혔다. 

포시즌스는 1960년 Isadore Sharp에 의해 설립되었는데, 그는 오늘날 이 회사를 세계적인 아이콘으로 만들었고, 48개국에 115개의 호텔과 리조트, 42개의 주거용 부동산을 가지고 있으며, 강력한 개발 파이프라인으로 보완되고 있다. 

장진수 편집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elAviaOpenMediaContact Us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 117, 동아빌딩 11층 1179호  |  대표전화 : 02)3297-7607  |  팩스 : 02)6008-7353
오픈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210-13-42325  |  대표 : 마은주
호텔아비아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중 라00701  |  대표ㆍ편집인 : 장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수
Copyright © 2019 호텔아비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