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Aviation
터키항공, 에어버스와 A350 기종 25대 주문 논의 착수
장진수 편집인  |  hoav@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18  12:04: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터키항공은 지난 5일 에어버스사와 A350-900 기종 25대 주문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Recep Tayyip Erdoğan) 터키 대통령의 프랑스 국빈 방문 및 에마뉘엘 마크롱(Emmanuel Macron) 프랑스 대통령과의 정상 회담과 맞물려 체결됐다.

터키항공의 일케르 아이즈(İlker Aycı) 회장은 “세계 최다 노선을 보유한 터키항공은 새로운 A350 XWB 기종을 통해 터키발(發) 주요 국제선 노선을 더욱 확대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마련될 에어버스 주문 계약은 탑승객의 기내 경험 강화를 위한 중요한 첫걸음이 될 것이다. 또한 에어버스의 새로운 기종은 향후 터키항공의 비즈니스 발전에서 중추적 역할을 할 것이며, 이를 통해 터키 내 공급업체의 비즈니스도 확대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터키는 20여 년간 에어버스의 중요한 공급망 지역으로, 선도 기종인 A350 XWB를 비롯해 항공기 프로그램 전체에서 파트너 역할을 하고 있다. 에어버스는 터키와의 장기적인 협력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발전시키는데 중점을 두면서, 지난 10년 간 터키 항공 산업의 역량 고도화 및 기술 발전 측면에서 상당한 성과를 얻었다.

A350 XWB는 항공 여행의 미래를 책임질 장거리용 중형 광폭동체 항공기의 최신형 제품군으로, 최신 공기역학 설계와 탄소 섬유 기체 및 날개, 그리고 연료 효율성이 뛰어난 새로운 롤스로이스 엔진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이러한 첨단 기술의 적용으로 운항 효율성 측면에서 타의 추종을 불허해 연료 소모 및 배출이 25% 감소됐으며, 유지보수 비용 또한 대폭 절감이 가능하다. A350 XWB는 항공기 내부의 넓은 공간과 안정감 외에도 분위기, 디자인 및 서비스 면에서 더욱 개선된 객실을 제공, 차원이 다른 편안함과 기내 경험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고 있다.

 

장진수 편집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elAviaOpenMediaContact Us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5026 서울시 광진구 자양로 131, K&S빌딩 307호  |  대표전화 : 02)3297-7607  |  팩스 : 02)6008-7353
오픈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210-13-42325  |  대표 : 마은주
호텔아비아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광진 라 00128  |  대표ㆍ편집인 : 장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수
Copyright © 2018 호텔아비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