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F&B
롯데호텔 브랜드 최초 롯데호텔 시그니처 와인 출시롯데호텔과 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와이너리 ‘까테나 자파타’의 컬래버레이션
한정현 기자  |  aeher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07  12:43:1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롯데호텔이 아르헨티나의 ‘까테나 자파타(Catena Zapata)’ 와이너리와 컬래버레이션 하여 롯데호텔 브랜드 최초로 롯데호텔의 시그니처 와인 ‘DV 까테나 말벡(D.V. Catena Malbec)’을 출시했다.

롯데호텔 시그니처 와인은 조종식 롯데호텔 서울 총지배인, 까테나 자파타 와이너리의 CEO 가스톤 페레즈 이스키에르도(Gaston Perez Izquierdo)와 알프레도 바스쿠(Alfredo Bascou) 주한 아르헨티나 대사의 합작으로 탄생했다.

특히, 롯데호텔의 다양한 요리와의 마리아주를 즐길 수 있도록 이용문 국가대표 소믈리에를 포함한 롯데호텔 소믈리에들이 직접 샘플링 및 테이스팅하여 선정하여 아르헨티나를 대표하는 포도 품종 ‘말벡(Malbec)’ 레드 와인으로 선정했다.

‘까테나 자파타’ 와이너리는 영국 유명 와인 잡지 ‘드링크 인터네셔널(Drinks International)’이 선정한 2020년 세계에서 가장 존경 받는 와이너리 1위이자 와인의 황제라 불리는 로버트 파커(Robert Parker)가 남미 최초로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와이너리다.

‘DV 까테나 말벡’은 현재 와이너리의 오너인 ‘니콜라스 까테나 자파타(Nicholas Catena Zapata)’가 아버지를 기리기 위해 사랑과 존경을 담아 만든 헌정 와인이다. 자두, 베리류와 같은 과일 향이 흑 후추, 장미, 바닐라 향과 함께 진하게 피어 오르는 ‘풀바디(Full bodied)’ 와인으로 깔끔한 산미를 느낄 수 있고 부드러운 탄닌이 어우러져 긴 여운을 남긴다.

롯데호텔 시그니처 와인은 롯데호텔의 5개 지점(서울, 월드, 제주, 울산, 부산)에서 동시 판매된다. 레스토랑에서 이용 시 병당 10만원, 델리카한스에서 구매 시 병당 6만원이다. 롯데호텔 서울, 울산, 부산에서는 베이커리 및 레스토랑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롯데호텔 월드는 델리카한스, 롯데호텔 제주는 레스토랑에서만 구매 가능하다. 상기 가격은 모두 세금 및 봉사료를 포함한 가격이다.

롯데호텔 서울은 롯데호텔 시그니처 와인 출시를 기념하여 8월 31일까지 다양한 프로모션도 선보인다. 페닌슐라 라운지&바에서는 와인 주문 시 치즈 플래터가 제공되며 델리카한스에서는 10% 할인된 5만 4천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라세느, 도림, 모모야마, 무궁화에서는 메뉴와 함께 주문 시 22% 할인된 7만 8천원에 이용 가능하다.

 

한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elAviaOpenMediaContact Us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 117, 동아빌딩 11층 1179호  |  대표전화 : 02)3297-7607  |  팩스 : 02)6008-7353
오픈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210-13-42325  |  대표 : 마은주
호텔아비아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중 라00701  |  대표ㆍ편집인 : 장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수
Copyright © 2020 호텔아비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