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Aviation
캐세이퍼시픽항공, 신임 한국 지사장 니콜라 마세 선임항공 업계에 대한 깊은 이해와 폭넓은 경험으로 한국 시장 성장 주도할 것
한정현 기자  |  aeher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9  10:17:4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캐세이퍼시픽항공은 2019년 8월 19일부터 새로운 한국 지사장으로 니콜라 마세(Nicolas MASSE)를 임명한다고 9일 밝혔다.

프랑스 국적의 니콜라 마세 신임 한국 지사장은 20년 이상 항공 분야에 몸 담으며 업계 전반에 대한 폭넓은 경험과 이해를 갖췄다. 그는 유럽과 아시아를 기반으로 세일즈,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을 담당하며 시장에 대한 정확하고 민첩한 분석력을 인정 받았으며, 경영 총괄 직무를 통해 글로벌 리더십 경험을 쌓았다. 특히 2007년 캐세이퍼시픽 그룹에 합류한 이래 12년간 조직 내 변화와 성과를 이끌어 내며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그는 캐세이퍼시픽에서 프랑스, 스페인, 포르투갈 지역의 마케팅 및 커뮤니케이션 매니저를 시작으로, 2011년에는 계열사인 캐세이드래곤항공 캄보디아 지사장을 역임했다. 이후 2013년에는 홍콩 본사에서 전 세계 기업 고객 담당 세일즈 팀을 관리했으며, 2015년에는 캐세이퍼시픽 고유의 멤버십 프로그램인 마르코 폴로 클럽을 관리하며 전 세계 주요 고객을 담당했다.

캐세이퍼시픽에 입사하기 전 영국항공 프랑스 지사에서 세일즈 및 마케팅 직무를 담당하고 베트남항공의 프랑스 지사에서 마케팅 및 커뮤니케이션 매니저를 역임하며 항공업계와 소비자에 대한 통찰력을 쌓았다. 이전에는 네덜란드 자동차 기업 시트로엥에서 마케팅을 담당했다.

니콜라 마세 지사장은 “중요한 시기에 한국 시장을 총괄하는 중책을 맡게 돼 큰 책임감을 느낀다. 안전과 보안을 최우선순위로 하여 고객 중심 서비스를 제공하며, 끊임없는 혁신을 통해 더 나은 비즈니스 성과를 창출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캐세이퍼시픽의 새로운 브랜드 방향성인 무브 비욘드(Move Beyond)를 원동력으로 세계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브랜드로 거듭나도록 이바지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elAviaOpenMediaContact Us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4522 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 117, 동아빌딩 11층 1179호  |  대표전화 : 02)3297-7607  |  팩스 : 02)6008-7353
오픈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210-13-42325  |  대표 : 마은주
호텔아비아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중 라00701  |  대표ㆍ편집인 : 장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수
Copyright © 2019 호텔아비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