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F&B
르 메르디앙 서울, 차이니즈 레스토랑 '허우(Hou)' 오픈‘중화요리 전설’ 후덕죽 마스터 셰프, ‘중식의 진수’를 펼치다
한정현 기자  |  aeher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09  12:59:0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50여 년 요리 인생이 고스란히 녹아있는 미식의 보고(寶庫)
르 메르디앙 서울이 ‘중화요리의 전설’로 불리는 후덕죽 마스터 셰프의 차이니즈 레스토랑 ‘허우(Hou 侯)’를 10일 오픈한다.

한국 중화요리의 전설, ‘팔선’의 전 수장, 르 메르디앙 서울에 둥지를 틀다
후덕죽 마스터 셰프는 중국 후진타오, 장쩌민 전 주석과 주룽지 전 총리가 “본토 요리보다 훌륭하다”고 극찬했을 만큼 막강한 실력을 자랑하는 국내 최정상급 셰프로 42년간 서울신라호텔 팔선을 이끌었다. 업계 최초로 주방장으로서 임원에 오른 입지전적인 인물이다. 후덕죽 마스터 셰프의 성인 ‘후(侯)’의 중국어 발음 ‘허우’를 본떠 레스토랑 이름을 지었을 만큼, 수십 년간 다져온 내공을 제대로 선보이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또한, ‘후덕죽 사단’이라 불리는 재야의 고수들이 한자리에 모여 광동식 퀴진을 기반으로 중국 4대 요리를 두루 아울러 선보이게 된다.

   
▲ 르 메르디앙 서울 차이니즈 레스토랑 '허우' 메뉴

醫食同源(의식동원): ‘의약과 음식은 본래 그 뿌리가 하나’라는 기본에 따라
평소 ‘건강한 중식’을 지향하는 후덕죽 마스터 셰프는 중국 요리가 부담스럽고 소화가 어렵다는 편견을 깨기 위해 코스 요리의 70% 이상을 튀기지 않은 메뉴로 구성했다. 시그니처 메뉴는 ‘허우 고법 불도장’으로 1987년 후덕죽 마스터 셰프가 국내에 최초로 선보인 ‘불도장(佛渡墙)’을 허우 스타일로 더욱 업그레이드한 특별 메뉴이다. 불도장은 중국 최고의 보양식으로 흥미진진한 유래를 보유하고 있다. 중국 청나라 복건성 사찰 근처의 한 부잣집에서 어부와 사냥꾼을 시켜 세상의 산해진미를 구해오도록 했다. 이를 모두 한데 모아 솥에 넣어 끓이다 잠깐 솥뚜껑을 연 순간, 참선하던 스님이 그 냄새를 참지 못하고 담장을 넘고 말았다는 유래가 전해진다. 그래서 이름이 승 불(佛), 넘을 도(渡), 담장 장(墙)을 써서 불도장이다. 오골계, 자연송이, 건 관자, 건 해삼, 샥스핀 등 구하기도 어려운 15가지 산해진미를 6시간 이상 고아낸 중국 최고의 보양식으로 꼽힌다. 이 외에도 ‘죽생 제비집’, ‘길품 통전복 찜’, ‘소룡포’ 등 중국 황실에서 즐겨 먹었던 귀한 일품 요리를 맛볼 수 있다.

전속 소믈리에 상주, 중국 음식에 완벽히 어울리는 와인 페어링 선보여
격조 높은 페어링 서비스도 주목할 점이다. 식전에는 식욕을 돋우고 소스와 향신료 맛이 강한 중식과도 잘 어울리는 스파클링 와인을, 식후에는 ‘황제가 마시는 차’라고 알려진 보이차를 제공하는 등 대가의 요리를 더욱 특별하게 경험할 수 있도록 신경 썼다. 허우는 정상급 소믈리에 3명이 상주하며 코스에 따라 가장 잘 어울리는 와인, 차, 맥주, 중국주 등을 셀렉해 중식과 다양한 음료의 마리아주를 선보인다. 중식 레스토랑으로는 유일무이하게 1000병을 보관할 수 있는 대형 와인셀러를 보유하고 있으며, 중국주 15종, 30개 지역 180여 종의 와인과 하우스 와인 10종을 구비해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한다.

   
▲ '허우' 후덕죽 마스터 셰프
한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elAviaOpenMediaContact Us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5026 서울시 광진구 자양로 131, K&S빌딩 307호  |  대표전화 : 02)3297-7607  |  팩스 : 02)6008-7353
오픈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210-13-42325  |  대표 : 마은주
호텔아비아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광진 라 00128  |  대표ㆍ편집인 : 장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수
Copyright © 2019 호텔아비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