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ews > Hotel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부산, 해운대에 12월 1일 개관
한정현 기자  |  aeher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19  09:09:4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이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호텔을 부산 해운대에 12월 1일 공식 개관한다고 밝혔다.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는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이 보유한 30개의 브랜드 중 규모면에서 두 번째로 큰 브랜드로 전 세계에서 900개 이상의 호텔을 운영 중이다. 브랜드는 창립자인 존 윌러드 메리어트(John Willard Marriott)와 앨리스 메리어트(Alice Marriott)가 1951년에 구입한 페어필드라는 이름의 농장에서 시작됐다. 농장에서 지인들에게 베풀었던 소박하지만 따뜻하고 친근한 서비스에서 영감을 받아 1987년 미국 애틀란타에 첫번째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호텔을 개관했다. 한국에서는 올해 4월 영등포역 부근에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서울을 통해 국내 첫선을 보였다.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부산은 해운대 바로 앞에 자리잡고 있다. 지하 2층, 지상22층 규모로 총 225개의 객실을 갖추고 있으며, 동일한 23㎡ 크기의 224실의 스탠다드룸과 거실 공간이 있는 46㎡ 크기의 1개의 패밀리룸으로 구성돼 비즈니스 고객 또는 합리성을 추구하는 자유 여행객들에게 제격이다. 객실은 편안하고 따뜻한 분위기를 낼 수 있도록 바닥 및 객실 전반에 원목을 주로 사용했으며, 큰 유리창을 통해 비치는 자연 채광은 집처럼 안락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일부 고층 객실에서는 시원한 바닷가 전망도 감상할 수 있다. 부대시설로는 레스토랑, 최대 40명까지 수용 가능한 미팅룸, 피트니스센터 등이 있다.

호텔은 김해국제공항에서 약 40분, 도시철도 2호선 해운대역과 도보 10분 거리에 위치해 있으며, 특히 해운대 바닷가와는 도보 3분거리다. 비즈니스 및 레저 목적으로 해운대를 찾는 국내외 고객들에게 합리적인 가격대로 만족스러운 투숙 경험을 제공한다.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부산의 이병철 총지배인은 "국내 대표 관광지 부산에 페어필드 호텔을 선보이게 되어 기쁘다."며,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부산은 가격 부담을 낮추고 핵심적인 서비스만 제공해 비즈니스 고객 뿐 아니라 밀레니얼 세대의 자유 여행객들에게도 매력적인 호텔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밝혔다.

한편 호텔은 개관 기념으로 오프닝 패키지를 선보인다. 체크인 시간 기준 24시간 머물수 있는 스테이 24 아워스(‘Stay 24 Hours’) 패키지와 1박당 메리어트 리워즈 500 포인트를 추가 제공하는 엑스트라 500 포인츠(‘Extra 500 Points’) 패키지이다. 

 

한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elAviaOpenMediaContact Us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5026 서울시 광진구 자양로 131, K&S빌딩 307호  |  대표전화 : 02)3297-7607  |  팩스 : 02)6008-7353
오픈미디어  |   사업자등록번호 : 210-13-42325  |  대표 : 마은주
호텔아비아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광진 라 00128  |  대표ㆍ편집인 : 장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진수
Copyright © 2018 호텔아비아. All rights reserved.